졸업생과 재학생 멘토링 “너나들이”

‘너나들이’는 “너와 나 사이에 허물이 없다”는 뜻의 순우리말로, 이 행사는 같은 학과 선후배가 유아교육이라는 공통 관심사에 대해 격의 없이 진지하게 논의하는 시간이었다.  선후배간 유대감 형성과 취업·진로 정보 공유는 물론, 재학생들의 실무능력 강화에도 많은 도움이 된 것으로 평가되었다.

 “졸업 후의 다양한 진로를 후배들에게 설명한 보람된 시간이었다” (졸업생 최종주님)

“제 경험이 후배들의 취업 전략과 초임교사 근무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졸업생 이열매님)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