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요리대회 최고상 석권

경동대학교가 5월 19일 (사)한국조리사협회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공동주관 “2019 대한민국 국제요리&제과 경연대회”에 6개 팀이 참가하여 금상 3개를 포함하여 모두 8개의 상을 받았다.

19일까지 2일간 서울 aT센터에서 진행된 대회에서 경동대 학생들은 △전시부문 금상(김지호 외 3), 은상(서형석 외 4) △라이브부문 금상(김건희 외 4), 은상(원종우 외 4), 동상(김승연 외 9) △제과/디저트전시부문 금상(김수빈)을 수상하였다.

이들 중 박종혁 외 4명은 국제요리경영대회 회장의 라이브부문 우수상, 김지호·고관우 학생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의 전시부문 최우수상 등 특별상도 함께 받았다. 이번 대회는 일반인도 함께 참가하는 한국조리사협회 주관의 국내 최대 경연이다.

경동대 호텔조리학과 이재상 교수는 “상을 탄 것도 장하지만, 참가를 준비하면서 학생들 실력이 부쩍 늘어나 더욱 대견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최우수상을 받은 김지호(3학년) 학생도 “힘든 연습과정을 통해 한 단계 성장한 느낌이라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편 경동대 호텔조리학과 학생들은 연중 3~4 차례씩 장애인 초청 제과교육 등 전공을 살린 봉사활동을 꾸준히 펼친다. 학과장 송주은 교수는 “전공에 대한 자긍심 고양만큼 학생들의 인성 함양이 중요하다”며, 자강불식의 전인교육을 강조하였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