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경동대학교 국제네트워킹 캠프” 내외국인 학생 211명이 함께 어울린다

7월 1일부터 한달간 고성 글로벌캠퍼스에서 내외국인 학생 211명이 어울려 한국문화와 한국어를 학습하고, 한국학생과 외국인학생 간의 네트워킹도 시도한다.

이 행사는 외국 학생에게 한국을 소개하고, 경동대 학생들의 글로벌 역량 강화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참가 외국인 111명의 국적은 이탈리아, 스페인, 네덜란드, 영국, 폴란드. 헝가리, 슬로바키아 등 유럽뿐 아니라 미국, 뉴질랜드, 멕시코, 말레이시아, 카자흐스탄 등 12개 국으로 다양하다.

이들 중 73명은 8월 말까지 2개월간 캠프를 지속하기로 하였다. 이번 “2019 경동대학교 국제네트워킹 캠프”에는 외국인 유학생 유치 저변의 확대 목적이 들어있다. 현재 경동대에는 동남아·중국 등 10개국 519명의 외국인이 유학 중이다.

유학생 국적을 서구권으로 다변화하고 학생 규모도 대폭 늘릴 계획이다. 또 “취업사관학교”를 표방하고 국내 최고수준 취업률을 자랑하는 경동대가 취업의 양적 팽창에서 질적 향상으로 학생취업을 고도화한다는 목적도 들어있다. 학생들의 외국어 능력을 향상하고 국제네트워킹 기회를 부여하는 등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다. 이러한 목적에 부합하게 캠프 참여 외국인 학생들의 한달간 캠프 참가비는 100 달러(12만원 상당)로 무료에 가까우며, 내국인 재학생 100명의 참가비는 없다. 커리큐럼은 고성캠퍼스 수업 외에 주중과 주말에 다양한 문화체험을 하는 등 다채롭게 구성하였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